복잡했던 지정차로제의 간소화, 어떻게 바뀌었을까요?

분야별정보

복잡한 도로를 개선하기 위해서 지정차로제를 만들었는데 이것은 규칙이 복잡하여 오히려 운전자로 하여금 혼선을 빚게 하였습니다.

그래서 최근 지정차로제를 간소화하였는데 차로별로 구분했던 제도와 달리 왼쪽과 오른쪽만 구분하여 좀 더 쉽게 이용을 할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왼쪽차로는 1차로와 가까운 차로이고 2차로가 오른쪽 차로인데 3차로 에서는 1차로가 왼쪽이고 2차로와 3차로가 오른쪽 차로가 된다고 합니다.

상위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차량의 경우에는 지금처럼 모든 차로를 달릴 수 있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지정차로제를 위반할 경우에는 과태료를 내야 하는데 일반도로에서 위반할 경우 3만원을 내야한다고 합니다.
고속도로에서는 승용차와 4톤 이하의 화물차는 4만원이 부과되면서 벌점 10점이 함께 부과되고 승합차나 4톤 이상의 화물차의 경우에는 5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합니다.
그 외에 차선위반단속 카메라가 없을 때에도 차선위반을 한 것을 단속카메라나 블랙박스 등에 찍히게 되면 과태로가 부과된다고 하니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