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속 자동차에서 하지말아야 할 행동들 - 실시간 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뜨거운 차 안에서 잠을 자는 행동은 일사병이나 질식사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에어컨을 켠 차에서 오래 머무르거나 잠을 자는 것도 질식사의 위험이 있고, 밀폐된 차에서는 오랜 시간 잠을 자지 않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여름철에는 라이터, 스프레이뿐만 아니라 음료수 병도 폭발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특히 침과 공기가 들어간 먹다 남긴 음료수 병이 폭발 위험이 높은데 고온의 환경에서는 음료수 병안의 미생물 활동이 활발해져 이산화탄소가 늘어나 병안의 압력이 세지고, 결국 병이 폭발하게 되는 것입니다.
마모된 타이어를 교체하지 않으면 핸들 조작이 어려워 사고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특히, 비가 자주 오는 여름에는 더욱 사고 위험이 높아지므로 월 1회 이상 타이어 점검을 받고, 주기적으로 타이어 교체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고온 다습한 날씨는 사람뿐만 아니라, 자동차에게도 스트레스를 주기 마련입니다. 
덥고 습한 기후 때문에 자동차의 고장이 생기거나 예기치 못한 사고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이러한 사항들을 잘 확인해 사고가 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